freezning^^


바다 속 문어는 변신의 귀재입니다.

또한 위장술의 대가이기도 하구요.

아주 영리한 동물입니다. 



혹시 영화 속 프레데터가 떠오르시지 않나요?

순식간에 원래 모습을 드러내는 문어...

만약에 사람을 잡아먹거나 공격하는 포식자였다면

정말 공포 그 자체였을 겁니다.



스믈스믈 드러나는 본체



주변의 색에 맞춰 이동하다 본색을 드러내는 문어


인도네시아의 흉내문어는 무려 40여가지나 되는 모습으로

위장을 할 수 있다고 합니다.

이렇게 색을 자유자재로 바꾸고 몸의 형태도 

자유자재로 바꾸는 문어는

정말 경이로운 존재가 아닐 수가 없습니다.


만약 문어가 옛날 바다와 지상을 오가며 생활을 했고

큰 동물도 사냥하는 포식자였다고 한다면,

과연 이 지구의 주인은 누가 되었을까요?

사람들이 화성인 등 외계인을 문어 모양으로

상상했던 것은 괜히 그런 게 아니다 싶습니다.


진짜 무섭네요^^;;;



Comment +0


이 녀석은 덤보문어는 아니라는데
비슷하게 생겼죠?


위의 문어랍니다. 귀엽네요.


이 녀석이 진짜 덤보문어.
어비스리움에서 눈이 네모이긴 하지만
잘 표현한 거 같습니다.

움직임도 생김새도 잘 만들었네요ㅎ

Comment +0